• 즐겨찾기 추가
  • 2019.11.15(금) 09:27
  • 전남도의회 여순사건 특별위원회, 71주기 기념행사 참석
  • 2019년 10월 22일(화) 15:58
[수사일보]전남도의회 여수.순천 10.19사건 특별위원회(위원장 강정희)는 지난 19일 여순사건 71주기를 맞아 여수 희생자 합동 추념식과 순천 합동 추념식에 참석해 희생자들의 명복을 빌었다.

이번 추념식은 사건 발생 71년 만에 처음으로 동부권 6개 시.군 유족이 함께 참여하는 합동추념식으로 열려 그 의미를 더했다. 그동안 추념식은 사건이 발생됐던 여수, 순천, 광양, 보성, 고흥, 구례 6개 시군에서 각각 열렸다.

추념식에 참석한 강정희 위원장은 “진상 규명과 명예회복이 반드시 이루어지기만을 손꼽아 기다리는 6개 시군 유족들과 온 도민이 함께 행사를 치려졌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하루 빨리 특별법을 제정해 국가차원의 위령제를 통해 무고한 희생자의 넋을 기리고 피해자와 지역의 명예를 회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여순사건 71주기를 맞아 여순사건 문화예술제, 지역 학술대회, 창작 가요제, 추모공연 등 지역의 화합과 특별법 제정을 염원하는 각종 기념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이유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