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2.05.19(목) 13:26
  • 광주광역시소방 “고향집에 ‘안전’을 선물하세요”
  • 2월2일까지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홍보활동
  • 2022년 01월 24일(월) 14:12
광주광역시청
[수사일보]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는 설 명절을 앞두고 2월2일까지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촉진 및 자율설치 문화 확산을 위해 ‘고향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홍보활동을 전개한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화재 발생 시 초기에 대피할 수 있도록 알려주는 주택용 단독경보형감지기와 초기에 화재를 진압할 수 있는 소화기를 지칭한다.

현재 아파트와 기숙사를 제외한 모든 주택(단독·다가구·다세대주택·연립주택)은 관계법령에 따라 의무적으로 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하도록 되어 있다. 소화기는 세대·층별 1개 이상씩, 감지기는 구획된 실마다 설치해야 한다.

시 소방안전본부는 ▲지역신문 언론보도 및 SNS 홍보 ▲TV·라디오 캠페인 송출 ▲대형전광판 홍보영상 송출 ▲다중이용시설(터미널, 역사 등) 홍보용 배너 및 플래카드 설치 등 비대면 방식으로 홍보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소중한 가족에게 주택용 소방시설이라는 안전을 선물하고 자율적인 설치 문화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

소방안전본부 이남수 방호예방과장은 “주택용 소방시설은 화재 발생 시 우리 가족을 지켜주는 1등 소방관이다”며 “이번 설 명절에는 고향 부모님 댁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선물해 안전한 설 연휴를 보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가영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