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8.13(목) 15:36
  • 나주시, 실전 방불케 하는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돌입
  • 10.28.~11.1. 4일 간, 지진·화재 등 대형 재난 발생 대응 역량 강화
  • 2019년 10월 28일(월) 21:25
나주시제공
전라남도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관내 대형 재난발생에 대비한 실전대응역량 강화 및 시민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28일부터 11월 1일까지 5일 간 실시한다.

이번 훈련에는 나주시(10개 실무협업부서)를 비롯해, 나주경찰서, 소방서, 한국전력공사, KT나주지사 등 7개 유관기관 및 의용소방대, 해병대전우회, 나주시자율방재단 등 민간단체가 참여한다.

시는 훈련 첫 날인 28일 오전 6~8시 공무원(필수·일반요원) 비상소집훈련을 시작으로 29일 재난안전상황실에서 ‘다중밀집시설 대형화재에 따른 토론기반훈련’, 30일 ‘민방위 연계 전국단위 지진대피 훈련’, 31일 ‘문평일반산단 한국쓰리엠 나주공장 대형화재 대응 훈련’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시는 30일 오후 2시부터 제413차 민방위의 날 훈련과 연계해, 본청 및 20개 읍·면·동에서 지진 재난에 대한 국민적 관심 제고 및 재난행동요령에 따른 신속한 대응을 위한 지진대피 훈련을 갖는다.

특히, 이번 지진대피 훈련은 재난에 취약한 어린이들의 생명과 재산 피해를 최소화하고, 지진에 대한 경각심 고취 및 행동요령 숙달을 위해 중점훈련 장소를 ‘나주시청 직장어린이집’으로 지정했다.

시는 훈련에 앞서, △지진 대비훈련 현수막 게첨 △지진옥외대피소 안내 리플릿 배부 △나주시 홈페이지(팝업창), 나주역, 전남운전면허시험장 등 전광판 문자·동영상 송출 등을 통해 시민들이 지진 대피요령을 사전 숙지할 수 있도록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

또한 31일 한국쓰리엠 나주공장에서 실시되는 대형화재 대응훈련 때는 실전을 방불케 하는 긴급구조, 수습·복구 작업 등 골든타임 확보를 위한 재난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부합하는지 여부를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이번 훈련에서 맡은 역할을 철저하게 숙지하고 대응 역량을 키운다면, 재난 발생 시에도 인명, 재산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안전제일도시 나주 조성을 위해 유관기관과의 유기적인 협력을 바탕으로 재난 시, 즉각적인 대응 체계를 가동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가겠다”고 전했다.



이문수기자 zkjok0000@hanmail.net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