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7.10(금) 10:47
  • 이용섭 시장, AI 협력을 위해 한국표준협회 방문
  • - AI데이터 표준마련 위해 ‘인공지능표준연구원’ 설립 추진
    - 광주시-표준협회 데이터 상호 운용성 인증을 위한 평가센터 구축방안 협의
    - 보안분야 이어 표준분야까지 인공지능 산업 생태계 조성 박차
    - 이용섭 시장 “인공지능 국제적 거점 자리매김할 기회 될 것”
  • 2020년 05월 30일(토) 05:49
이용섭 시장, AI 협력을 위해 한국표준협회 방문[광주광역시제공]
광주광역시 이용섭시장은 29일 한국표준협회를 방문해 이상진 협회장과 함께 ‘인공지능표준연구원’ 설립과 ‘AI 데이터 상호운용성 평가센터’ 구축을 위한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광주에 설립을 추진하는 인공지능표준연구원은 인공지능 시스템 오픈소스 표준, 보안기술 표준, 칩 생산 표준, 디지털데이터와 자연어에 대한 표준 등 인공지능 산업 분야의 국제 규격과 국제 주요표준 등을 제정하고 연구해 인공지능 중심의 초연결 사회가 가져올 수 있는 여러가지 부작용을 최소화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AI 데이터 상호운용성 평가센터는 이미 확보된 AI 데이터 표준화 및 인증 데이터에 대해 데이터 품질, 알고리즘 성능, SW 제품 품질 측면에서 상호운용성이 확보된 AI 융합산업 국제표준을 추진하기 위한 기관이다.

‘AI 중심도시 광주’ 실현을 위해서는 가장 먼저 준비되어야 할 자원이 데이터이고, 데이터의 국제표준 제정에 광주의 기술과 의견이 반영된다면 전세계 인공지능 기술개발 사업에 광주가 국제적으로 영향력을 갖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표준협회는 산업표준화 및 품질경영의 보급 촉진으로 과학기술의 진흥과 생산능률의 향상을 도모하기 위한 목적으로 설립된 기관으로 국가 인공지능 산업 발전을 위해 광주시를 도와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주요 협력 내용으로는 ▲AI데이터 상호운용성 평가센터 광주구축 ▲인공지능표준연구원 광주 설립 추진 ▲인증 데이터의 보급‧거래를 위한 기업지원‧인력양성 및 일자리 창출 ▲인공지능 산업 발전을 위한 과제 발굴 및 협력 방안 마련 등이다.

또 협력사항 이행을 위해 6월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본격적으로 광주시와 AI데이터 및 서비스 관련 표준화 추진을 반영하고 ‘인공지능표준연구원’ 설립 근거를 마련하기로 했다.

이용섭 시장은 “세계 인공지능 기술과 안전, 윤리 등 제반적인 사항에 대해 보안분야에 이어 표준분야까지 우리시가 선제적 대응을 통해 인공지능 산업을 선도해 나가겠다”며 “광주에 인공지능표준연구원이 설립되면 광주는 인공지능의 국제적 거점으로 자리매김하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이문수기자 zkjok0000@hanmail.net

오늘의 인기기사